> 삼아활동 > 영화

삼아활동

영화
영화

<바다노을>은 한세대의 마음에 삼아를 깊이 각인시킨 영화입니다. 이 영화는 저명한 소설가 여여청의 장편소설 <바다섬의 여민병>을 각색하여 촬영한 영화로 영화의 야외촬영지가 바로 삼아였습니다.

그 후, 삼아는 영화제작인의 이상적인 영화 야외촬영지로 부상하였으며 지금까지 삼아에서 촬영한 영화는 이미 30편을 넘어섰습니다.

제작하는 영화 <아름다운 모자>는 남산에서 촬영시작의식을 거행하였습니다. <아름다운 모자>는 삼아에서 태어난 쌍둥이 자매가 18년의 이별 후 각종 시련을 거쳐 다시 한자리에 모이는 이야기를 묘사하고 있습니다.


삼아를 배경의 해남국제관광섬을 주제로 한 디지털영화 <야자섬의 연정>은 박오국제관광논단의 개최를 맞이하여 순조롭게 촬영을 마쳤습니다.


영화 <야자섬의 연정>이 서술한 것은 삼아 여족청년이 해남국제 관광섬건설 시작시 고향으로 돌아와 국제관광섬의 건설에 기여하는 이야기입니다. 영화 중 남주인공 야자(혁곤 역)는 북경에서 석사연구생 공부를 마친 후 심천 국제그룹 직원 아단(양기 역)을 도와 고향에서 창업하고 여족관광풍경구 개발 중 겪는 어려움과 주인공들의 감정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.


황쑈밍이 삼아에서 드라마 <암향>을 촬영


영화계의 고전인 <어광곡>의 주제곡, 삼아에서 촬영한 <바다노을>의 주제곡 <어부집 딸>, 경극 <정군산>, 피아노 즉흥곡 <삼아의 연가> 등의 노래는 저명 음악인들의 연출을 통하여 중국예술에 대한 삼아열대풍경의 매력적 추억을 표현하였습니다.

 

그림 및 문자:


<예술인생> 삼아특별프로그램 – 옛 영화인

첫번째 삼아풍경이야기 영화: <1개 도시와 2명의 소녀>

중국금계백화영화절 영화백년 축제


11월9일밤 삼아에서 거행된 제14회 중국금계백화영화축제
 

등록일 : 2012-01-18
Sanya Municipal Network Information Center Copyright 2010. All rights reserved.
Note: Browsers with 1024*768 or higher resolution are suggested for this site.